시편 92,1-94,23

2021.02.28 18:15

사둘리나 조회 수:5

1     92  (91)  [시편. 노래. 안식일.]

 

2          주님 찬송함이 좋기도 합니다.

            지극히 높으신 분이시여, 당신 이름에 

            찬미 노래 부름이 좋기도 합니다.

3          아침에는 당신의 자애를,

            밤에는 당신의 성실을 알림이 좋기도 합니다.

4          십현금과 수금에 맞추어

            비파 가락에 맞추어.

5          주님, 당신께서 하신 일로 저를 기쁘게 하셨으니

            당신 손의 업적에 제가 환호합니다.

6          주님, 당신의 업적은 얼마나 위대하며

            당신의 생각들은 얼마나 깊습니까!

7          미욱한 사랆은 알지 못하고

            미련한 자는 이를 깨닫지 못합니다.

8          악인들이 풀처럼 돋아나고

            나쁜짓 하는 자들이 모두 피어날지라도

            영영 멸망하기 위함입니다.

9          그러나 주님, 당신께서는 영원히 높이 계십니다.

10        주님, 정녕 당신의 원수들이,

            정녕 당신의 원수들이 사라집니다.

            나쁜짓 하는 자들이 모두 흩어집니다.

11        당신께서는 저의 뿔을 들소의 뿔처럼 치켜들어 주시고

            신성한 향유를 저에게 부어 주셨습니다.

12        제 눈은 적들을 내려다보고

            제 귀는 자를 대적하던 악한들의 소식을 즐거이 듣습니다.

 

13        의인은 야자나무처럼 돋아나고

            레바논 향백나무처럼 자라리라.

14        주님의 집에 심겨

            우리 하느님의 앞뜰에서 돋아나리라.

15        늙어서도 열매 맺으며

            수액이 많고 싱싱하리니

16        주님께서 올곧으심을 알리기 위함이라네.

            나의 반석이신 그분께는 불의가 없다네.

 

1    93  (92)  주님은 임금이시다. 존엄을 차려입으셨다.

      주님께서 차려입으시고 권능으로 띠 두르시니

      정녕 누리가 굳게 세워져 흔들리지 않는다.

 

2    당신의 어좌는 예로부터 굳게 세워져 있고

      당신께서는 영원으로부터 계십니다.

3    주님, 강물들이 높입니다.

      강물들이 목소리를 높입니다.

      강물들이 부딪치는 소리를 높입니다.

4    큰 물의 소리보다,

      바다의 파도보다 엄위하십니다.

      높은데 계시는 주님께서는 엄위하십니다.

5    당신의 법은 실로 참되며

      당신의 집에는 거룩함이 어울립니다.

      주님, 길이길이 그러하리이다.

 

94 (93) 보복하시는 하느님, 주님

          보복하시는 하느님 나타나소서.

2    세상의 심판자시여, 일어나소서.

      거만한 자들에게 그 행실대로 갚으소서.

3    주님, 언제까지나 악인들이,

      언제까지나 악인들이 기뻐 뛰리이까?

4    나쁜 짓 하는 자들이 모두 지껄여 대고

      뻔뻔스레 말하며 뽐냅니다.

5    주님, 그들이 당신 백성을 짓밟고

      당신 소유를 억누릅니다.

6    과부와 이방인을 살해하고

      고아들을 학살합니다.

7    그들은 말합니다. "주님은 보지 않는다.

      야곱의 하느님은 깨닫지 못한다."

 

8    백성 가운데 미욱한 자들아, 깨달아라.

      미련한 자들아, 언제 알아들으려느냐?

9    귀를 심으신 분께서 듣지 못하신단 말이냐?

      눈을 빚으신 분께서 보지 못하신단 말이냐?

10  민족들을 징계하시는 분께서 벌하지 않으신단 말이냐?

      사람들을 가르치시는 분께 지식이 없단 말이냐?

11  주님께서는 알고 게시다,

      사람들의 생각을,

      그들은 입김일 뿐임을.

 

12  주님, 행복합니다,

      당신께서 징계하시고

      당신 법으로 가르치시는 사람!

13  악인이 떨어질 구덩이가 파질 때까지

      불행의 날에도 그에게 평온을 주시기 위함입니다.

 

14  정녕 주님께서는 당신 백성을 물리치지 않으시고

      당신 소유를 저버리지 않으신다.

15  정녕 재판이 정의로 돌아오리니

      마음 바른 이들이 모두 이를 따르리라.

16  누가 나를 위하여 악한을 거슬러 일어서리오?

      누가 나를 위하여 나쁜 짓하는 자들에게 맞서리오?

17  주님께서 내게 도움을 주지 않으셨다면

      자칫 내 영혼은 침묵의 땅속에 드러누웠으리라.

 

18  "내 다리가 휘청거린다." 생각하였을 제

      주님, 당신의 자애가 저를 받쳐 주었습니다.

19  제 속에 수많은 걱정들이 쌓여 갈 제

      당신의 위로가 제 영혼을 기쁘게 하였습니다.

20  법규를 거슬러 재앙을 빚어 내는 파멸의 권좌가

      당신과 어울릴 수 있겠습니까?

21  그들은 의로운 이의 목숨을 뺏으려 달려들고

      무죄한 이를 단죄하여 피 흘리게 합니다.

 

22  그러나 주님께서는 나에게 산성이 되시고

      나의 하느님께서는 내 피신처인 반석이 되셨다.

23  그분께서는 그들의 죄악에 따라 되갚으시고

      그들의 악함으로 멸망시키시리라.

      우리 하느님게서 그들을 멸망히시키리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 극복을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3.05 8188
공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로부터 보호를 청하는 기도 석판홍마리오 2020.02.24 7861
공지 성경이어쓰기 방법 관리자 2013.07.02 50947
6420 99,1-101,-8 사둘리나 2021.03.02 1
6419 시편 95,1-98,9 사둘리나 2021.03.01 1
» 시편 92,1-94,23 사둘리나 2021.02.28 5
6417 시편 90,1-91,16 사둘리나 2021.02.27 4
6416 시편 89,1-53 사둘리나 2021.02.26 6
6415 시편 87,1-88,19 사둘리나 2021.02.25 2
6414 시편 85,1-86,17 사둘리나 2021.02.24 12
6413 시편 83,1-84,13 사둘리나 2021.02.23 9
6412 시편 81,1-82,8 사둘리나 2021.02.22 10
6411 시편 79,1-80,20 사둘리나 2021.02.21 16
6410 시편 78,1-72 사둘리나 2021.02.20 13
6409 시편 76,1-77,21 사둘리나 2021.02.19 14
6408 시편 74,1-75,11 사둘리나 2021.02.17 11
6407 시편 72,1-73,28 사둘리나 2021.02.16 14
6406 시편 70.1-71,24 사둘리나 2021.02.15 10
6405 69,1-37 사둘리나 2021.02.14 13
6404 시편 68,1-36 사둘리나 2021.02.13 12
6403 시편 66,1-67,8 사둘리나 2021.02.12 8
6402 시편 64,1-65,14 사둘리나 2021.02.11 9
6401 시편 62,1-63,12 사둘리나 2021.02.10 12
XE Login